소나무 소개

 

  I n t r o d u c t i o n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대안미술공간소나무는 살아있는 자연과 인간의 삶의 생태가 어떻게 관계하는지 관심을 가지고 연구하기위한 공간으로서 2002 안성시 미양면 한적한 곳에 설립되었다. 작가이자 기획자인 전원길 최예문에 의해 운영되는 소나무는 자연생태미술에 관심을 가지고 작업하는 작가들이 함께 작업하고 교류하는 프로젝트공간으로서 자연미술워크숍, 자연생태미술관련 전시와 교육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한다.

대안미술공간 소나무는 2006년부터 2017년까지 미술로 자라는 식물, 식물로 자라는 미술이라는 주제로 미술농장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자연으로 걸다라는 주제로 릴레이개인전을 개최하고 있다. 2018년부터는 자연과 관계하는 인간의 삶을 함께 생각하기위한 프로젝트 그린 기획한다.

2014년에 시작한 *자연미술연구모임 녹색게릴라 1980년대 야투그룹이 발전시킨 *자연미술의 가치를 발전시켜 동시대미술의 다양한 방법론에 접목하기 위해 년에 4차례 모임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자연생태미술의 폭넓은 확산을 위해 2018 울산과학기술원 사이언스월든프로젝트와 협약을 맺고 과학과 예술 융합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Art Space Sonahmoo(Pine) was established by the artist and curator, JEON Wongil and CHOI Yemoon,in 2002 as a space for study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living nature and the ecology of human life. Sonahmoo is a project space where artists who work with interest in natural ecological art work together and plan and operate *Nature art workshop and exhibition related to natural ecological arts and educational programs.

Art Space Sonahmoo carried out the Art Farm Project from 2006 to 2017 under the theme of 'Art and Plant Growing Together' and holds a solo relay-exhibition on the theme 'Conversation with Nature'. From 2018, Sonahmoo newly organize 'Project Green' to think about human life related to nature.

The *Nature art research group ‘Green Guerrilla’ was established by Sonahmoo in 2014, and continues to meet four times a year in order to develop the value of '*Naturel art' developed by Yatoo Group in the 1980s and to incorporate it into various methods of contemporary art. In addition, in order to promote the widespread use of natural eco-art, we have concluded an agreement with the Science-Walden Project of Ulsan National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in 2018 to carry out science and art fusion projects.

 

 

17598 경기도 안성시 미양면 이박골길 75-33 | Tel. 031-673-0904 | Fax. 03030-673-0905 | Email: sonahmoo@hanmail.net

Copyright ⓒ 2002- Alternative Art Space Sonahmoo all right reserved.

 
XE Login